본문 바로가기
맛집리뷰

[양재역 맛집] 풍류랑에 다녀왔어요! (feat. 인테리어 맛집)

by Eugene.P 2020. 4. 21.

 

양재역 맛집 풍류랑에 다녀왔어요.

양재역 근처에 맛있는 수제버거집이 있다고 해서 지인들과 함께 양재천도 구경할 겸 놀러 갔어요.

수제버거 먹을 생각에 들떠서 양재천을 어떻게 걸어왔는지 모르게 도착해버렸어요.

양재역 맛집 풍류랑은 다른 수제버거 집들과는 다르게 인테리어가 햄버거집이라기보다는 카페와

비슷하다는 게 이 집만의 특징이에요. 인테리어가 만족스러웠어요.

한옥 같으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많이 받았는데요.

인테리어 쪽으로 관심 많으신 분들이 가시면 많은 아이디어를 떠올리실 수 있을 거 같아요.

메뉴는 아보카도 치즈버거(11,800원)와 클래식버거(9,500원) 2개중에 1개에 아보카도추가(2,500원)

해서 햄버거 총 3개와 감자튀김 2개 [오리지널(7,000원) 1개, 트러플(9,800원) 1개]

음료 2개 [콜라 스프라이트 각각 1개(3,000원)씩] 을 주문했어요.

3명이 가서 시켜서 트레이 2개에 같이 나왔어요.ㅋㅋㅋ(너무 많이 시켰나...)

사진 보시면 아시겠지만 보통 우리가 생각하는 기름기 좔좔 흐르는(?) 햄버거랑은 다르게 건강한 햄버거라는

느낌이 강하게 들었어요.

 

풍류랑 햄버거

 

번은 우리 밀(충북 음성에서 재배)로 만든 번으로 '더 벨로'번이라고 해요. 브리오슈와 호밀 중에서

선택가능하구요. 패티는 '감성고기'(저지방 숙성 우리 소) 패티라고 해요. (숙성 육우 패티라고 합니다!)

수제버거집 중에서는 인상적이었던 부분이 번과 패티를 브랜딩화하여 풍류랑만의 특별하게

거듭난 부분이에요.

먹을 때는 그냥 맛있게 먹고 나왔는데 이런 사연을 알게 되니 더 애착이 가더라구요.

안 가보신 분들은 가보시기 전에 제 글을 통해 이런 정보를 알고 가셔서 드시면 모르고 드시는거보다 더

시야가 넓어지고 유익한 경험이 되실 거 같아요. (장소에 걸맞은 대화 소재는 덤으로 챙기세요)

여행을 가더라도 그 여행지에 대해 얼마나 아는지에 따라 보이는 정도가 다르듯이요!

 

 

햄버거에 기름기가 적어서 그런지 먹을 때마다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나서 좋았어요.

햄버거가 느끼하거나 기름기가 너무 많아서 잘 안 드시는 분들은 여기서 드셔 보시면 햄버거와 친숙해지실 수

있을 거예요. 다이어트를 하시는 분들도 부담 없이 드셔도 될 거 같아요.

감자튀김은 오리지널과 트러플을 시켰는데 오리지널은 바삭한 맛이 강한 감자튀김이었고 트러플 감자튀김은

트러플 향이 강해서 버섯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드시면 만족하실 거 같아요. 

양에 대해서는 솔직히 말씀드리면 소식하시는 분들은 딱 알맞은 양인데 좀 잘 드시는 분들은 사이드 메뉴라든지

토핑을 추가해서 드시는 걸 권할게요.

 

 

사이드 메뉴
토핑 메뉴

 

이 중에서 마음에 드시는 것을 추가해서 드시면 더욱 색다른 맛을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자기의 입맛대로 토핑을 추가해서 먹을 수 있다는 것이 풍류랑만의 강점이에요.

맥도널드 CF에 나오는 빅맥송같이 주문해보는 것도 재미있을 거 같아요. ㅋㅋㅋ

 

카운터에 풍류랑 스티커가 있어서 같이 찍어봤어요.

 

햄버거도 맛있고 인테리어도 정말 좋았는데 인테리어 사진은 담지 못했어요 ㅜㅜ 

인테리어 하신 분의 설명을 보니  우리다운 것,  본질의 가치에 대해서 고민하다 보니  우리 밀(번)과

우리 소(패티)를 쓰는 것에 집중하니 자연스럽게  한국적인 느낌으로 이어졌다고 해요.

그래서 매장 인테리어가 한옥스러웠던 것 같아요.

궁금하신 분들은 가셔서 꼭 확인해보시고 사진도 찍어보시길 추천드릴게요.

양재역 맛집중에 이렇게 스토리 텔링을 잘해놓은 매장은 처음인 것 같아요. 스토리를 들어보니 또 오고

싶은 생각이 마구 들더라구요. 풍류랑만의 멋이 잘 느껴졌어요.

 

풍류랑만의 매력포인트를 다시 짚어보자면,

1. 기름기가 적어 담백하고 고소한 햄버거

2. 우리 밀, 우리 소로 만든 식재료

3. 기호에 따라먹을 수 있는 사이드 메뉴, 토핑

4. 한국적인 느낌의 인테리어

 

이 정도로 요약할 수 있어요.

 

양재천이나 양재역 놀러 가시는 분들은 한 번 꼭 들려보시길 추천드려요!

 

 

 

 

 

영업시간: 매일 11:00~15:00, 라스트오더 ~14:30

              매일 16:00~21:00, 라스트오더 ~20:30

              브레이크타임 15:00~16:00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