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리뷰

[의정부 신세계 백화점] 중화가정 (feat. 한강야경)

by Eugene.P 2020. 4. 27.

 

의정부 신세계 백화점을 갔어요.

백화점에 수리 맡긴 것도 찾고 옷도 구경하다가 식사시간이 다 되어서 9층 푸드코트로 올라갔어요.

의정부 신세계 백화점 푸드코트는 맛있는 음식점들이 많아요.

백화점을 둘러보신 뒤에 출출하신 분들은 9층 푸드코트에서 많은 음식들을 이용하실 수 있어요.

 

 

 

영업시간: 매일 11:00~21:00, 매월 월요일 1회 휴무

 

그중에 이끌리듯 간 곳은 중화가정이었어요. 중국음식이 끌렸나 봐요.

깔끔한 가게 인테리어도 발길을 잡는데 한몫했어요.

메뉴는 고민하다가 짜장면(7,000원), 삼선짬뽕(9,500원), 흑설탕수육S (소, 19,000원)를 시켰어요.

중국집에 가면 주로 탕수육을 많이 시키는데 중화가정 탕수육은 어떤 맛일까 궁금했어요.

 

 

중화가정의 인테리어는 여느 중국집과는 다르게 신경 쓴 부분이 꽤 많이 보였어요.

조명도 그렇고 전체적인 인테리어가 다른 중국집들보다 고급스러웠어요.

'식당과 카페 사이?'라는 느낌이 들었어요.

다른 지점 인테리어와 비교해 보니 지점마다 인테리어가 조금씩 달랐어요. 

백화점 안에 있어서 그런지 고급스러운 것에 좀 더 치중한 모습이었어요.

 

 

조금 기다리니 짜장면과 탕수육이 나왔어요. 

탕수육의 비주얼이 조금 신기했어요. 채를 썬 양파가 듬뿍 올라가 있었고 파프리카도 군데군데 보였어요.

먹음직스러워 보였어요.

부먹을 유도하는 비주얼이어서 소스를 붓자 먹음직스럽게 스며들었어요.

탕수육 하나를 먹어보니 정말 촉촉했어요. 부드러운 탕수육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딱이에요.

양파 향이 가득 베어서 느끼함도 덜했어요.

짜장면은 얇은 면으로 알차게 담겨있었어요. 짜장면에 새우가 들어있는 게 신선했어요.

삼선짜장면도 아닌데 새우가 큼직하게 들어간 건 처음 봐요.

비벼서 먹어보니 면이 얇아서 소스의 맛을 풍부하게 느낄 수 있었어요.

짬뽕도 기대가 돼요.

 

 

완벽히 나온 모습이에요. 

짬뽕은 온갖 해물들로 가득했어요. 

꽃게, 모시조개 등등.. 국물은 안 먹어봐도 재료에서 시원한 맛이 느껴졌어요.

국물 한 모금을 떠먹는 순간 예상했던 시원한 맛이 몰려왔어요. 

중화가정의 대표 메뉴들로만 엄선해서 잘 시킨 것 같아요.

다른 메뉴들도 궁금해지는 맛이었어요.

재방문의사는 이렇게 생기는 것 같아요.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 '다른 음식들은 어떤 맛일까?'라는

궁금증이 생기며 매장을 다시 찾게 돼요.

기존에 먹었던 메뉴도 즐기는 건 덤이구요.

중국집을 많이 다녀봤지만 이렇게 음식에 집중해서 먹었던 것은 손에 꼽아요.

중국음식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꼭 한번 가보시길 추천드려요.

의정부 신세계 백화점은 주차장 이용 시 요금이 발생해요. 하지만 매장을 이용하면 주차 등록을 해주어서 요금을 안낼 수 있어요. 차량이용하시는분들은 꼭 주차등록을 하시고 영수증을 받으시길 추천드려요.

밥을 맛있게 먹고 소화도 시킬 겸 한강으로 향했어요.

속이 든든하니 운동도 잘될 것 같았어요.

한강에 도착하니 생각보다 날씨가 춥지 않아서 다행이었어요. (옷을 얇게 입고 가서 걱정 많이 했어요 ㅜㅜ)

날씨가 좋으니 발걸음이 가벼웠고 일단 뛰기 시작했어요.

뛰고 걷고를 반복하니 몸도 마음도 상쾌해졌어요.

강을 따라 뛰다 보니 뚝섬유원지역에서 강변역까지 갔어요. ㅋㅋㅋ 

한강의 야경을 즐기며 운동을 하니 지루하지 않아서 오래 운동할 수 있었어요.

 

 

운동을 마치고 편의점에 들러서 음료수를 사 먹었어요.

운동을 오랜만에 해서 힘들었지만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야외활동이 많이 부족했는데 그걸 채울 수 있었으니까요.

사람들도 부쩍 많아졌어요. 

앞으로 코로나 바이러스가 잠잠해지면 맛집 -> 한강운동 코스로 많이 포스팅이 가능할 것 같아요.

앞으로도 많은 기대 부탁드릴게요!

댓글0